[오늘의 부처님 말씀]

“저의 두 팔은 전에는 둥그런 빗장처럼 훌륭했지만,

지금은 늙어서 대추나무처럼 야위었습니다.

진리를 가르치신 붓다의 말씀에는 거짓이 없습니다.

옛날 저의 손은 매끄럽고 부드러웠으며 금붙이로 단장했지만,

지금은 늙어서 무우뿌리와 양파뿌리처럼 오그라들었습니다.

진리를 가르치신 붓다의 말씀에는 거짓이 없습니다.” <암바팔리 비구니>

-쿳다까 니까야 <테리가타>-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